당화혈색소 낮추기 4가지 알아보기.

당뇨병이란 꾸준히 관리를 해줘야 되는 질환이며 보다 정확한 혈당 수치 검사를 당화혈색소 수치 체크를 통해 확인해볼 수가 있는데요, 본 포스팅은 당화혈색소 낮추기를 비롯하여 당화혈색소의 의미와 정상수치에 대해서 알아볼려고 합니다.

일반적인 혈당 검사보다 1년 평균 검사율이 40프로 채 되지 않을 만큼 잘 모르시는 분들이 많은데 정확도도 그렇고 당뇨 환자들에게 정말 도움이 되는 혈당 체크 방법이니 아래를 통해서 자세히 확인해보도록 하겠습니다.


※ 목차

  1. 당화혈색소란
  2. 당화혈색소 낮추기 방법


당화혈색소란


적혈구내에는 혈색소와 혈당이 높아지면 포도당이 혈색소 일부와 결합하게 되는데 이렇게 혈색소에 포도당이 결합된 형태를 당화혈색소라고 하는데요, 지난 2~3개월 동안의 혈당의 평균치를 알아보는 것으로 정상인분들은 4% ~ 5.6% 정도 수치가 나오는 반면 당뇨병 환자인 분들은 6.5% ~ 7% 이상의 수치가 나오게 됩니다.

보통 당화혈색소 1% 올라가는 것은 평균 혈당치가 30mg/dl 정도가 올라가는 것을 가리키는 것이며 당뇨병의 큰 문제인 바로 합병증 노출의 가능성 크기 때문에 주의를 해야 되며 당화혈색소 수치를 검사하는 방법도 주기적으로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.

일반적인 검사는 검사 시점의 혈당을 알 수 가 있는데 이는 빈 속이나 식사 후일 경우 정확한 수치가 알기 어려운 단점이 있습니다.

하지만 이와 달리 당화혈색소는 3개월간의 평균 혈당을 알려주며 적혈구의 수명이 보통 3개월 정도이기에 적혈구에 달라 붙은 당화혈색소는 측정은 그날 몸 상태와 관계 없이 변하지 않아 일반 혈당검사를 하는 것보다 당화혈색소 수치를 측정하는 것이 당뇨 진단에 더 적합할 수 있다고 말씀을 드립니다.


당뇨병 진단기준 (tV스크린샷)

: 당화혈색소 수치 정상인 경우

4% ~ 5.6%

: 당뇨환자의 경우

6.5% ~ 7% 이하

정상인이든 당뇨환자분들이든 모두 보통 6.5 ~ 7% 아래에 수치값이 나와야 당뇨 질환에서 보다 자유로울 수가 있습니다. 이는 단기간으로 큰 변화는 어려우며 3개월 기준으로 꾸준히 우리 생활습관을 점검하고 노력을 해야 수치가 낮아지고 유지가 가능하므로 지금부터 당화혈색소 낮추기 (방법) 에 대한 부분은 아래를 통해서 확인해보도록 하겠습니다.



당화혈색소 낮추기 (방법) 4가지


1)식단

당뇨에는 식습관 굉장히 중요합니다. 꾸준히 진행을 해야 하며 혈당수치를 1%로만 낮추어도 합병증 발병률이 줄어들 수가 있기 때문에 다음과 같은 식이요법으로 관리해줍니다.

당뇨병을 이겨내기 위한 식단은 단순 건강식이라 생각을 하면 됩니다. 정상적인 체중에 근접할 수 있는 식단이며 이렇게 진행을 하여 1%만 낮추어도 합병증에 대한 발생이 줄어들 수가 있어 식단은 정말 중요한 당화혈색소 낮추기 방법이라고 생각을 하시면 되겠습니다.


: 식이섬유를 적당히 섭취하기

식이섬유는 당분이 혈액으로 흡수되는 것을 막아주고 혈당조절에 용이한 특징을 가지고 있으며 포만감도 느껴지게 해줘 체중조절에도 도움이 되겠습니다.

: 단순당 섭취를 제한하기

단순당(설탕, 꿀)과 같은 열량이 높으며 흡수가 빨라 혈당을 빠르게 상승시킬 수가 있으므로 당뇨환자들에게는 좋지 못한 식품이라 자제하는 것이 좋습니다.

: 규칙적인 식사

식사를 줄이는 것보다는 일정한 시간대에 아침 / 점심 / 저녁 순으로 규칙적인 식사는 오히려 혈당 조절에 도움이 되며 단 건강한 식사를 하시는 것이 포인트가 되겠습니다.

: 소금 섭취를 줄이기

과다한 소금섭취는 혈액 내 나트륨을 비중이 증가 -> 체내 수분이 혈관 속으로 이동 -> 혈압이 상승하는 원리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소금 섭취를 줄이는 것이 좋습니다.

: 건강한 지방 섭취

동물성 지방보다는 불포화지방산 섭취를 권장하며 이는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주어 혈관건강에 이바지를 할 수 있기 때문에 혈당 조절에도 좋아 당뇨 예방에 역시 도움이 되겠습니다.

: 당뇨병에 좋은 음식 더 자세히 보기


2)운동

운동은 처음부터 고강도의 운동은 절대 무리입니다. 오히려 심장과 관련된 합병증을 자기도 모르게 가지고 있을 수도 있기에 적당한 운동을 하는 것이 포인트인데요. 본 운동은 미국당뇨병학회에서 권장하는 당화혈색소 낮추는 운동방법입니다.

운동횟수는 1주일 5회(5일)정도가 적당하며 10분간 낮은 강도의 유산소 및 스트레칭으로 준비운동을 한 후 최대 심박수 60~75% 정도 운동을 최소 30분 정도 지속해 줍니다. 마무리로 5~10분 가벼운 운동으로 끝내기까지 진행을 해주면 전체적인 당뇨환자들을 위한 운동 패턴이 되겠습니다.

그리고 운동을 할 때에는 공복상태나 식전운동을 피해주는 것이 좋은데 이는 저혈당을 초래할 수가 있어 갑자기 무리하게 운동 시 쇼크가 올 수 있기 때문입니다.


3)수면

수면 부족은 곧 피로와 스트레스를 유발할 수가 있어 혈당관리에 매우 안 좋은 습관이라고 할 수가 있습니다. 이는 스트레스 호르몬이 인슐린 역할을 방해하고 혈당 수치를 높일 수가 있기 때문인데요, 그렇기에 건강한 수면은 혈당관리에 반드시 필요한 습관입니다.

수면은 7~8시간 정도가 일반적이고 건강한 수면으로 알려져 있으며 혹시나 불면증과 같은 증상이 있으면 원인을 찾아 빠르게 교정을 하는 것이 좋은데요, 당뇨환자분들이 수면을 잘할 수 있도록 하는 7가지 습관을 말씀드립니다.

1.규칙적인 시간에 자기

2. 자기 전 TV나 스마트폰은 자제하기

3. 카페인이 들어간 음료 등 취침 4~6시간 전에 섭취 금지

4. 자기 전 따뜻한 물로 샤워하기

5. 자기 전 과식은 소화불량으로 수면을 방해할 수가 있으므로 충분히 소화 후 잠자리에 들기

6. 매일 규칙적인 운동은 혈당과 숙면에 도움이 됨

7. 숙면에 좋은 음식 : 견과류, 바나나, 체리, 상추 등 신경 안정이 들어가 있는 음식 섭취해보기


4)수분

1.5L ~ 2L 정도 매일 수분을 마셔주면 피를 정화하여 과도한 포도당과 노폐물을 배출을 해줄 수가 있습니다. 특히 혈당이 지속적으로 높게 될 경우 소변을 통해 배출이 되는데 이는 너무 많은 포도당과 노폐물이 배출이 되어버리면 오히려 역효과로 탈수 증상이 나타날 수가 있습니다.

그러므로 수분을 통한 전해질 보충으로 탈수 증상을 예방할 수가 있는데요, 물 외에도 당이 없는 탄산음료도 활용해서 보충을 해줘도 좋으며 당이 없는 이온음료도 좋은 방법이 되겠습니다.


더 많은 건강 정보

: 비타민C 메가도스 효능과 부작용은?

: 중성지방 낮추는 방법 7가지

: 대상포진에 좋은 음식 10가지

: 속 울렁거릴 때 대처방법

쿠팡공정위문구

Leave a Comment